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닫기

보도자료

로봇융합연구원, 부산에 본부 설립한다

작성일 : 2017.01.20 조회수 : 301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 부산에 본부를 설립한다.

부산시는 20일 오전 10시 50분 청사 회의실에서 부산시·한국로봇융합연구원·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 간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부산지역본부 설립 양해각서(MOU) 체결식’을 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MOU에 따라 부산시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부산본부 설립과 로봇 분야 성장기반 조성을 위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인프라를 지원하고 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은 로봇 관련 중대형 사업을 발굴하기 위한 기획 및 유치 업무를 담당한다.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은 부산지역 기업의 연구개발(R&D) 혁신활동과 연구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박철휴 한국로봇융합연구원장은 “1단계로 R&D사업 중심의 연구센터, 2단계 부산지역본부 설립, 3단계 첨단 로봇 산업 단지 조성 등 부산 지역 로봇 산업 육성을 단계별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2025년까지 의료·헬스케어와 제조분야를 중심으로 50개 이상의 로봇 전문기업을 발굴·육성할 것”이라 말했다.

부산시는 MOU를 통해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의 인공지능과 하드웨어, 소프트웨어를 융합하는 로봇 분야 R&D 핵심역량을 기반으로 지역 로봇산업을 발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향후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부산지역본부 유치를 통해 지역의 로봇융합산업 육성을 위한 기업 R&D 역량제고와 사업화 확산을 체계적으로 견인할 여건이 조성됐다”며 “인공지능, 로봇, 스마트 제조업 등 첨단 로봇융합산업 육성 및 4차 산업혁명 실현에 더욱 가속도를 낼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로봇전문 연구기관으로 수중, 작업지원, 의료, 문화 로봇 등 40여 종 이상의 로봇 플랫폼 기술개발, 기술출자 연구소 기업 창업 등 실용화 중심의 로봇 기업 지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지방에 본부를 설립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로봇신문사 정원영